> 게시판 > NSI News
   제    목
김성재 교수 연구팀, 액체상에서 연속적 이온분리 메커니즘 증명
   이    름
admin
작성일 2016-06-29 조회수 966
   내    용

김성재 교수 연구팀, 액체상에서 연속적 이온분리 메커니즘 증명

바다 속 리튬 금속 이온 활용도 가능해

과학기술분야 세계적 학술지 ‘Physical Review Letters’ 게재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김성재 교수 연구팀(왼쪽부터 김성재 교수, 이효민 박사, 조인희 연구원, 김원석 연구원)


나노응용시스템연구센터에서 신진연구과제, 삼성과제 등 다수의 연구를 활발히 수행하고 있는 전기정보공학부 김성재 교수 연구팀이 나노유체역학 장치를 이용해 액체상에서 이온의 종류에 따라 분리가 가능한 메커니즘을 증명했다. 이번 연구는 리튬과 같은 바닷속 자원 활용에 크게 기여할 핵심 기술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온을 분리하기 위해서는 일반적으로 고전압, 고온의 조건이 필요하며, 특히 기체상에서만 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러한 조건에서는 강력한 전기화학 반응 속에 시료의 변화를 막을 수 없어 이온의 정밀한 포집이 어렵다는 이유로 상용화 연구가 진행되지 못했다.

 

이에 연구팀은 나노유체역학 장치를 이용해 국부적인 고전기장을 발생시켰다. 이로 인해 수화된 이온의 물 분자가 벗겨지며 이온 이동도가 급격하게 증가했다. 그 결과 리튬, 나트륨 등의 양이온들이 액체상에서도 상변이 없이 분리돼 연속적으로 추출해낼 수 있음을 확인했다.

 

해당 메커니즘은 대류에 의한 유체 흐름이 지배적인 시스템에서도 전기장이 충분히 강하게 인가된다면 농도 구배에 의한 유체의 흐름을 무시할 수 없다는 물리적 중요성과 더불어, 무엇보다 이러한 결과를 응용한다면 액체상에서도 이온들을 종류에 따라 효과적으로 분리할 수 있다는 점에 주목할 만하다. 바닷물의 수많은 나트륨 이온 내에 일부 존재하는 리튬과 같이, 자원으로 활용할 만한 금속 이온을 직접 분리할 수 있는 원리의 단초를 마련했기 때문이다.

 

김성재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완전히 새로운 나노전기수력학적 물리 현상을 증명했다”며, “육상 자원이 고갈되는 상황에서 바닷속 자원을 효과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장치의 핵심 기술로 적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세계적으로 주목 받아 과학기술분야 최고 권위 학술지 ‘피지컬리뷰레터스(Physical Review Letters)’에 연구 논문이 게재되었다. 해당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 신진연구자지원후속과제로 선정되어 2016년부터 지원받고 있다.

 

[관련기사] http://news1.kr/articles/?2696190


▲일정 전기장 세기 이상에서는 수화된 이온의 물분자가 벗겨 지며 이온 이동도의 급격한 증가를 유발함이에 따라 이온 농도 및 유체 유동의 특이적 증가를 나타냄 (서울대 공대 제공)


 
 
116
  페이지 수 - 1/12 
번호 제 목 첨부파일 작성일 조회수
116
김성재 교수, 비파괴 세포 농축 장치 개발(2017.0...
2017-07-13 142
115
이윤식 교수, 제14회 중국펩타이드 및 제 5회 아...
  2016-07-08 869
114
김성재 교수 연구팀, 액체상에서 연속적 이온분리...
  2016-06-29 966
113
권성훈 교수, `IT 젊은 공학자상` 수상자 선정
  2016-06-29 929
112
김성재-김호영 교수 연구팀, 전원없이 바닷물→식...
  2016-04-07 1093
111
나노분광바이오플랫폼융합연구단 연구팀 형광-라...
  2015-04-10 2085
110
권성훈 교수 연구팀, 세계에서 가장빠른 슈퍼 박...
  2014-12-19 2511
109
이윤식 교수 PRC사업단, 논문 성과
2014-08-13 1575
108
이윤식·남기태 교수팀, 생체물질로 나노필름 개...
  2014-04-16 2035
107
권성훈 교수팀, 초고속ㆍ저비용 바이오 분석칩 개...
  2014-03-25 142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